Menu

요즘 유행하는 30/30/30/ 다이어트를 아시나요?

최민지 기자 3개월 ago

다이어트와 체중 감량은 현대 사회에서 끊임없이 관심을 받는 주제 중 하나입니다. 이러한 관심 속에서 새롭게 떠오르는 다이어트 방법론이 있습니다. 바로 ’30/30/30′ 방법입니다. 이 방식은 과학적 근거에 기반을 두고 있으며, 아침에 일어난 후 첫 30분 내에 30그램의 단백질을 섭취하고, 이어서 30분간의 운동을 하는 것을 핵심으로 합니다.

이 방법은 티모시 페리스의 저서 “The 4-Hour Body”에서 처음 제안되었으며, 생물학자 게리 브레카에 의해 인기를 얻었습니다. 브레카는 이 방법이 체중 감량은 물론 혈당과 인슐린 수치를 조절하는 데에도 도움이 될 수 있다고 주장합니다.

Athletic women doing stretching wile exercising on group training in a gym. Focus is on African American woman.

30/30/30 방법의 첫 번째 단계는 아침에 일어나자마자 30그램의 단백질을 섭취하는 것입니다. 여기에는 탄수화물과 지방도 포함될 수 있지만, 가장 중요한 것은 아침 식사에 약 30그램의 단백질이 포함되어야 한다는 점입니다. 이를 위한 식사 예시로는 치즈가 얹어진 스크램블 에그, 단백질 파우더가 들어간 과일 스무디, 견과류가 올라간 그리스 요거트, 파인애플이 들어간 코티지 치즈 등이 있습니다.

다음으로는 30분간의 운동입니다. 이 방법에서는 저강도의 유산소 운동을 권장합니다. 이는 심박수를 약간 올리지만 너무 많이 올리지 않는, 걷기나 여가용 자전거 타기와 같은 운동을 의미합니다. 목표는 심박수를 분당 135회 이하로 유지하는 것입니다.

단백질을 아침 식사에 포함시키는 것과 유산소 운동은 여러 건강상의 이점을 가지고 있으며, 체중 감량에 기여할 수 있습니다. 단백질은 포만감을 주어 하루 종일 칼로리 섭취를 줄이는 데 도움이 됩니다. 또한, 적절한 단백질 섭취는 혈당을 안정시키고 인슐린 저항성을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습니다.

이러한 30/30/30 방법은 체중 감량뿐만 아니라 체지방을 태우면서 근육량을 유지하는 데에도 중점을 두고 있습니다. 이 방법은 개인의 상황과 선호도에 따라 조정될 수 있으며, 아침에 바로 식사를 하지 않는 사람들이나 운동 전 식사로 인해 소화 문제를 겪는 사람들을 위한 대안도 제시합니다.

종합적으로 볼 때, 30/30/30 방법은 영양과 운동의 조화를 통해 전반적인 건강, 에너지 수준, 그리고 하루의 생산성을 향상시킬 수 있는 과학적으로 입증된 접근 방식입니다. 이는 단순한 체중 감량을 넘어서 건강한 생활 방식을 추구하는 이들에게 유용한 도구가 될 수 있습니다.

Written By